홈으로

도봉산 오봉 여성봉 송추유원지 등산코스

 

도봉산에 올라보자!!

 

아침 9시쯤 도봉산역에 도착합니다.

친구와 함께 하는 여행이어서 더욱 즐겁습니다.

 

도봉산역에 도착하면, 입구부터 등산객들로 북적이네요.

입구에서 [얼음물 1000원, 얼음 막걸리 1500원, 김밥, 여러 간식거리들...]

역시, 노는데는 먹는게 빠질 수 없죠. 

 이번의 도봉산 코스

[도봉산역 출발]- [자운봉] - [오봉] - [여성봉] - [송추 주차장]으로 갑니다.

일반적으로 두세달정도 산행을 하셨던 분들이라면 5시간~6시간정도 걸리는 코스입니다.

중간에 [와이계곡]이라는 곳도 지납니다.

 

도봉산도 첫걸음부터...

자운봉으로 올라갑니다.

출발지에서 자운봉까지 3키로라고 하네요.

 

출발~~

 

자운봉 올라가는 길에 [은석암]이 있습니다

은석암은 산이기도 하고, 절이름이기도 합니다.

 

 

 

자운봉으로 오르다보면, 경치가 좋습니다.

바위와 나무로 이루어진 산의 풍경은 마음을 시원하게 합니다.

 

 

 

 

 자운봉 정상 근처에서 바라본 시내풍경~~

이렇게 보고 있으면.. 세상만사가 그리 어려울 것 같지도 않네요.

 포대정상에서 바라본 도봉산

*** 북한산의 우이령을 경계로 그 북동쪽을 도봉산이라고 부른답니다.

 오봉으로 가는길에 보이는 바위산들 

오봉을 지나서 여성봉으로 갑니다. 

신선대 정상에서 바라본 북한산.

북한산도 좋습니다.

담에는 북한산 등반을 한번 올려야 겠네요. 

여기가 여성봉입니다.

왜 여성봉일까요??

산행을 마치고 송추주차장으로 내려오니 3시가 되어 갑니다.

아직은 산행을 빠르게 하는 편이 아니어서 시간이 좀 걸렸네요.

 

도봉산 자운봉 오봉 여성봉 송추유원지 등산코스는 하루 시간잡고 가기에 좋습니다.

이제 가을이 오면, 더 많은 사람들이 찾겠네요.

 

등반하는 중간에, 와이계곡은 단풍철에 줄서서 올라가는 것만 2시간이고 합니다.

모두 안전하고, 즐거운 등반하세요.

Posted by 종성준 팀장 (010-8901-9839) 꿈을 이루는 거북이

댓글을 달아 주세요